좁은 문은 찾는 이가 적다(마 7:13-14)

작성자 정보

  • 오덕호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산상설교에서 올바른 삶의 길을 가르쳐주신 예수님은 산상설교를 끝내시면서 사람들이 그 말씀대로 살도록 하기 위해 결단을 촉구하신다. 그 중에 첫 번째로 나오는 것이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는 말씀이다. 이 말씀의 뜻은 생명의 문은 좁고 그리로 인도하는 길이 협착하여 사람들이 별로 가지 않고, 멸망의 문은 넓고 길이 좋아서 많은 사람들이 그리로 가다가 멸망을 당한다는 것이다. 예수님께서 산상설교의 결론으로 이 말씀을 하신 이유가 무엇일까? 산상설교의 말씀대로 사는 것이 생명의 길로 가는 삶이지만 사람들은 그 말씀대로 사는 것이 어렵다고 하여 그렇게 살려고 하지 않는다. 그래서 생명의 길로 가는 사람은 별로 없고 대부분의 사람들이 악한 길 멸망의 길로 간다.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산상설교를 가르치신 후에 말씀대로 사는 것이 어렵고 또한 많은 사람들이 말씀대로 살지 않더라도 결코 그 사람들을 따라 가지 말고 꼭 말씀대로 살라고 가르치시는 것이다.

생명의 문은 좁고 그 길이 협착하여 찾는 이가 적다고 하는데, "찾는다"라고 하는 말은 "찾아다닌다"(seek)라는 뜻이 아니라 "발견한다"(find)라는 뜻이다. 그래서 본문이 가르쳐주는 것은 생명의 문은 사람들이 처음부터 찾을 마음도 없다는 것이 아니라 찾으려고 해도 발견하지 못한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그 길이 협착하고 사람들이 별로 다니지 않기 때문이다. 우리는 여기서 생명의 문이 가지고 있는 중요한 특징을 하나 배울 수 있다. 생명에 무관심한 사람은 물론이고 생명에 관심이 있는 사람도 생명의 문을 발견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이 말씀은 특별히 교인들에게 해당되는 말씀이다. 영생에 관심을 가지고 교회에 나와도 생명의 문을 발견하지 못하고 따라서 영생을 얻지 못하는 사람이 있다. 왜냐하면 그런 교인들은 바른 신앙생활이란 세상의 많은 사람들이 사는 방법과는 달리 하나님의 말씀대로 사는 것인줄 모르고 그저 많은 사람들을 따라 살다가 생명의 문을 발견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요즈음 우리는 신자들이 신자답게 살지 못한다고 염려한다. 이것은 예수님께서도 심각하게 염려하시고 경계하셨던 일이다. 예수님은 산상설교의 교훈대로 수준 높은 윤리적인 삶을 사는 것이 참 신자가 살아야 할 길이라고 가르치셨다. 그리고 이렇게 경고하셨다. "세상에는 내가 가르쳐준 교훈대로 살려고 하는 사람이 별로 없다. 그래서 나를 따른다는 사람들 중에서도 세상의 많은 사람들처럼 나의 교훈대로 살려고 하지 않다가 결국 생명의 문을 발견하지 못할 자가 많을 것이다." 우리는 이 경고의 말씀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 그리고 아무리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의 말씀을 저버리고 살더라도 우리는 예수님의 교훈대로 살려고 노력하며 생명의 길을 가야 한다.


관련자료

댓글 1

바울님의 댓글

  • 바울
  • 작성일
주여! 좁은 문 생명의 길로 인도하소서!
7 럭키포인트 당첨!
Total 39 / 1 Page
번호
제목
이름

공지글


최근글


새댓글


알림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