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10


신앙에세이
한일장신대학교
호남신학대학교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6

“사람을 두려워하면 올무에 걸리게 되거니와 여호와를 의지하는 자는 안전하리라”(잠 29:25) 이 말씀은 앞 문장과 뒤 문장이 서로 상반되는 모습을 보여주는 반의적 평행법입니다. 두 문장에서 서로 대응되는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 ↔ 여호와를 의지하는 것 올무에 걸리는 것 ↔ 안전한 것 그런데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은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과 상반됩니다.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 ↔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 그렇다면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과 여호와를 의지하는 것은 같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사람이 하나님을 의지합니다.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는 사람은 절대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습니다. 두려워할 만큼 위대하지 않은 분이라면 의지할 가치가 없기 때문입니다. 물론 하나님의 사랑도 알아야 하나님을 의지하지만 이 부분은 더 이상 살펴보지 않겠습니다. 반면에 하나님을 의지하면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을 믿는 성도는 절대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사람의 뜻을 따르지 않고 오직 하나님의 뜻만 따릅니다. 우리가 이렇게 살면 하나님의 보호 속에 진정한 평강을 누리게 됩니다. 마태복음 6:33의 말씀과 같지요. “그런즉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는 사람은 하나님의 종입니다. 그러나 사람을 두려워하고 사람의 말을 따르는 사람은 사람의 종입니다. 물론 우리도 사람의 말을 따를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그 말이 하나님의 뜻에 맞는 옳은 말이기 때문에 따르는 것이지 하나님의 뜻에 맞지도 않는데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르는 것은 아닙니다. 생각해보십시오. 나귀는 사람을 두려워합니다. 그래서 사람의 말을 따릅니다. 사람은 하나님을 경외합니다. 그래서 하나님이 말씀을 따릅니다. 만일 우리가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른다면 나귀와 다를 게 뭡니까? 우리는 하나님을 경외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따를 때 참된 인간이 됩니다. 하나님의 뜻에 따라 이웃을 존중하며 이웃의 말에 공감하여 따를 때 참된 인간이 됩니다. 반면에 우리가 이웃이 나를 두려워해서 내 말을 따르기 바란다면 나는 이웃을 나귀처럼 대하는 것입니다. 권력이 있다고 이웃을 이렇게 비인격적으로 대하면 하나님의 무서운 징계를 받을 것입니다. 우리 가정과 교회와 직장이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르는 곳이 아니라 하나님을 두려워하며 이웃을 존중해서 하나님의 뜻에 맞는 의견을 따를 때 우리 모두에게 하나님의 평강이 임할 것입니다.

essay02
일반인을 위한 글
작성자 오덕호
작성일 2017-05-26 (금) 17:13
키워드 평행법, 하나님, 경외, 믿음
ㆍ추천: 0  ㆍ조회: 110      
IP: 61.xxx.35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6
“사람을 두려워하면 올무에 걸리게 되거니와 여호와를 의지하는 자는 안전하리라”(잠 29:25)

이 말씀은 앞 문장과 뒤 문장이 서로 상반되는 모습을 보여주는 반의적 평행법입니다. 두 문장에서 서로 대응되는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 ↔ 여호와를 의지하는 것
올무에 걸리는 것 ↔ 안전한 것

그런데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은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과 상반됩니다.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 ↔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

그렇다면 여호와를 두려워하는 것과 여호와를 의지하는 것은 같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사람이 하나님을 의지합니다.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는 사람은 절대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습니다. 두려워할 만큼 위대하지 않은 분이라면 의지할 가치가 없기 때문입니다. 물론 하나님의 사랑도 알아야 하나님을 의지하지만 이 부분은 더 이상 살펴보지 않겠습니다.

반면에 하나님을 의지하면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을 믿는 성도는 절대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사람의 뜻을 따르지 않고 오직 하나님의 뜻만 따릅니다. 우리가 이렇게 살면 하나님의 보호 속에 진정한 평강을 누리게 됩니다. 마태복음 6:33의 말씀과 같지요. “그런즉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하나님을 두려워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따르는 사람은 하나님의 종입니다. 그러나 사람을 두려워하고 사람의 말을 따르는 사람은 사람의 종입니다.

물론 우리도 사람의 말을 따를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그 말이 하나님의 뜻에 맞는 옳은 말이기 때문에 따르는 것이지 하나님의 뜻에 맞지도 않는데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르는 것은 아닙니다.

생각해보십시오.
나귀는 사람을 두려워합니다. 그래서 사람의 말을 따릅니다.
사람은 하나님을 경외합니다. 그래서 하나님이 말씀을 따릅니다.

만일 우리가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른다면 나귀와 다를 게 뭡니까?
우리는 하나님을 경외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따를 때 참된 인간이 됩니다. 하나님의 뜻에 따라 이웃을 존중하며 이웃의 말에 공감하여 따를 때 참된 인간이 됩니다.

반면에 우리가 이웃이 나를 두려워해서 내 말을 따르기 바란다면 나는 이웃을 나귀처럼 대하는 것입니다. 권력이 있다고 이웃을 이렇게 비인격적으로 대하면 하나님의 무서운 징계를 받을 것입니다.

우리 가정과 교회와 직장이 사람을 두려워해서 따르는 곳이 아니라 하나님을 두려워하며 이웃을 존중해서 하나님의 뜻에 맞는 의견을 따를 때 우리 모두에게 하나님의 평강이 임할 것입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트온 쪽지로 보내기  공유하기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9 신앙과 인성, 어느 게 더 중요합니까? 2 오덕호 07-24 11:47 499
178 하나님의 종, 사람의 종 2 오덕호 06-28 15:35 371
177 24K와 18K 1 오덕호 06-14 20:54 312
176 방주와 바벨탑 오덕호 05-31 22:33 306
175 행함이 있는 산 믿음은 어떤 믿음입니까? 오덕호 05-26 17:54 280
174 가장 무서운 적 오덕호 05-26 17:52 183
173 어떻게 해야 예수님의 말씀을 이해할 수 있을까요? 오덕호 05-26 17:50 136
172 부자가 간절히 듣고 싶었던 설교 오덕호 05-26 17:49 143
171 왜 성경을 읽어도 변하지 않을까요? 오덕호 05-26 17:48 153
170 성경이 합리적입니까? 오덕호 05-26 17:47 103
169 영적 천재 오덕호 05-26 17:45 126
168 주기철 목사님과 삯꾼 목자 오덕호 05-26 17:44 129
167 예수님의 설교와 바리새인의 설교 오덕호 05-26 17:42 131
166 교리와 성경 오덕호 05-26 17:41 108
165 구레네 시몬과 시몬 베드로 오덕호 05-26 17:40 135
164 믿음은 불가능한 것을 선포합니다 오덕호 05-26 17:38 102
163 설교와 설교자와 성도 오덕호 05-26 17:37 95
162 사도 바울이 받은 가장 큰 축복 오덕호 05-26 17:36 137
161 한 전직 대통령의 비극 오덕호 05-26 17:35 109
160 왜 수를 셉니까? 오덕호 05-26 17:33 123
159 교회를 더럽히면 오덕호 05-26 17:32 138
158 욥이 보여준 신앙, 야고보가 가르쳐준 신앙 오덕호 05-26 17:30 115
157 목숨과 정의 오덕호 05-26 17:28 98
156 주님이 찾으시는 것 오덕호 05-26 17:27 132
155 복과 우상 오덕호 05-26 17:25 116
154 선지자의 무덤 오덕호 05-26 17:24 111
153 ‘스승의 은혜’ 오덕호 05-26 17:22 90
152 대가와 초보자 오덕호 05-26 17:21 109
151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9 오덕호 05-26 17:19 117
150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8 오덕호 05-26 17:17 79
149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7 오덕호 05-26 17:15 90
148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6 오덕호 05-26 17:13 110
147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5 오덕호 05-26 17:11 87
146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4 오덕호 05-26 17:10 88
145 평행법에 나타난 메시지 3 오덕호 05-26 17:09 113
123456

Copyright(c) 2001 goodwinners.org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