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없음10


비유와 우화

한일장신대학교
호남신학대학교
신비한 능력을 가진 며느리

한 사람이 신비한 능력을 가진 며느리를 얻으려고 여러 마을을 찾아다녔습니다. 그러다가 다음날 비올 것을 알아맞히는 처녀를 만나 며느리로 삼았습니다. 며느리가 집안에 들어와 신비한 능력을 발휘해주기를 바랐지만 며느리는 아무런 신통력도 보이지 못했습니다. 시아버지가 물었습니다. “비 오는 것을 그렇게 잘 알아맞히는 사람이 다른 능력은 없느냐?” 며느리가 대답했습니다. “비 오는 것은 신경통 때문에 몸이 아파 미리 알지만 다른 것은 알 수가 없습니다.” 이 사람은 처녀의 한 가지 능력에 현혹되어 신경통이 있는 며느리를 얻은 것입니다. 우리는 여러 분야에서 지도자를 뽑아야 합니다. 그런데 많은 경우 말솜씨에 현혹되어 뽑습니다. 다행히 말도 잘하고 일도 잘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습니다. 말과 실무 사이, 이론과 현실 사이에는 차이가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말을 잘하던 운동해설가가 감독을 맡아서는 실패하기도 합니다. 말을 잘하던 교수가 기업을 맡으면 실패하기도 합니다. 지도자를 뽑는 사람도 말솜씨에 현혹되지 말고 실력과 인격을 보고 뽑을 수 있어야 합니다. 지도자도 자기의 말솜씨에 스스로 도취되지 말고 진정한 실력을 키우며 아울러 자기가 부족한 부분은 겸손히 실력 있는 사람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빛의 자녀: 주님의 말씀은 늘 담대합니다. 너희가 내안에 있고 내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구하라...왜 그렇게 권위와 권세가 있으셨을까?정말 우리는 너무도 조미료같은 말에 익숙해있는 것은 아닌지... 듣기싫어도 귀있는 자는 들어라!!!!!!!!!!!!!!  -[07/08-13:43]-

allegory01
비유와우화
작성자 오덕호
작성일 2003-06-23 (월) 19:42
홈페이지 http://goodwinners.org
ㆍ추천: 0  ㆍ조회: 2085      
IP:
신비한 능력을 가진 며느리

한 사람이 신비한 능력을 가진 며느리를 얻으려고 여러 마을을 찾아다녔습니다. 그러다가 다음날 비올 것을 알아맞히는 처녀를 만나 며느리로 삼았습니다. 며느리가 집안에 들어와 신비한 능력을 발휘해주기를 바랐지만 며느리는 아무런 신통력도 보이지 못했습니다. 시아버지가 물었습니다. “비 오는 것을 그렇게 잘 알아맞히는 사람이 다른 능력은 없느냐?” 며느리가 대답했습니다. “비 오는 것은 신경통 때문에 몸이 아파 미리 알지만 다른 것은 알 수가 없습니다.” 이 사람은 처녀의 한 가지 능력에 현혹되어 신경통이 있는 며느리를 얻은 것입니다.

우리는 여러 분야에서 지도자를 뽑아야 합니다. 그런데 많은 경우 말솜씨에 현혹되어 뽑습니다. 다행히 말도 잘하고 일도 잘하는 사람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습니다. 말과 실무 사이, 이론과 현실 사이에는 차이가 있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말을 잘하던 운동해설가가 감독을 맡아서는 실패하기도 합니다. 말을 잘하던 교수가 기업을 맡으면 실패하기도 합니다.

지도자를 뽑는 사람도 말솜씨에 현혹되지 말고 실력과 인격을 보고 뽑을 수 있어야 합니다. 지도자도 자기의 말솜씨에 스스로 도취되지 말고 진정한 실력을 키우며 아울러 자기가 부족한 부분은 겸손히 실력 있는 사람의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211.215.199.55 빛의 자녀: 주님의 말씀은 늘 담대합니다. 너희가 내안에 있고 내말이 너희 안에 거하면 무엇이든지 구하라...왜 그렇게 권위와 권세가 있으셨을까?정말 우리는 너무도 조미료같은 말에 익숙해있는 것은 아닌지... 듣기싫어도 귀있는 자는 들어라!!!!!!!!!!!!!!  -[07/08-13:43]-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트온 쪽지로 보내기  공유하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7 약수가 솟아나는 마을 오덕호 2006-11-23 7888
96 예수 우리를 위하여 1 오덕호 2006-11-23 4346
95 칭찬과 교정 3 오덕호 2006-11-23 1595
94 선거 교인과 선거 비교인 1 오덕호 2005-12-05 1718
93 무한대의 50%와 1% 오덕호 2005-11-30 1700
92 풍월과 개소리 오덕호 2005-08-17 5312
91 권리와 권위 32 오덕호 2005-05-27 3099
90 프로와 아마추어 31 오덕호 2005-01-11 5009
89 온도조절장치와 미지근한 신앙 27 오덕호 2005-01-11 2204
88 기중기와 사람 31 오덕호 2004-10-11 2387
87 굶주림보다 더 해로운 것 2 오덕호 2004-05-21 2607
86 가정과 회사와 교회(행복한 교회) 1 오덕호 2004-04-04 2127
85 임상실험에만 10년이 걸립니다 2 오덕호 2004-02-02 2026
84 사탄의 평준화와 하나님의 평준화 1 오덕호 2004-01-24 2009
83 삼년의 효과 1 오덕호 2003-12-15 2138
82 지도자가 되려면 1 오덕호 2003-10-08 2548
81 하나님과 사탄의 차이 1 오덕호 2003-08-20 2500
80 교육열과 교습열 1 오덕호 2003-08-11 1496
79 퇴출대상 1호 오덕호 2003-07-04 2075
78 신비한 능력을 가진 며느리 1 오덕호 2003-06-23 2085
77 돈과 건강 1 오덕호 2003-06-16 1528
76 폭력배 근성 1 오덕호 2003-06-10 1199
75 음식과 약 4 오덕호 2003-06-10 1394
74 엔진과 운전대 오덕호 2003-01-03 1696
73 천국방언과 지옥방언 9 오덕호 2002-12-14 2439
72 주문과 기도 오덕호 2002-12-04 1702
71 부정부패 척결을 원하는 사람 1 오덕호 2002-12-04 1074
70 감사할 수 없는 사람 오덕호 2002-11-04 1652
69 우물 안의 개구리 오덕호 2002-09-26 1823
68 목사와 가이사 1 오덕호 2002-09-21 1542
1234

Copyright(c) 2001 goodwinners.org All rights reserved.